×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한-호주 통화 스와프 확대 연장…120억 달러 규모로 20% 확대

Date: 
Friday, 7 February, 2020 - 17:57

한국과 호주 간의 통화스와프 규모가 종전보다 20% 늘어난 81억달러 규모로 확대된다.

한국의 기획재정부는 6일 한국은행과 호주중앙은행(RBA)이 원/호주달러 통화 스와프 계약 규모를 20% 확대해 연장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통화 스와프 규모는 기존 '100억 달러(호주화)/9조원'에서 '120억 달러(호주화)/9조6천억원'으로 늘어나게 됐다.

통화 스와프 유효기간은 2023년 2월 5일까지 3년이며, 양자 간의 합의에 따라 연장할 수 있다.

호주는 한국과 2014년 자유무역협정(FTA)을 체결한 주요 교역상대국이다. 양국 간 교역 규모는 285억달러(2019년 기준)다.

또 호주달러화는 국제통화기금(IMF) 준비통화로, 외환거래 규모상 5위를 차지하는 주요 통화라고 기재부는 설명했다.

한국 정부는 이번 통화 스와프 계약 연장 및 규모 확대로 한국의 금융안전망이 강화하고 국제금융시장에서의 신뢰가 제고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국 정부는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등으로 글로벌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호주와의 통화스와프는 금융안정 목적의 인출이 가능해 국제 금융시장이 불안해질 때 신축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TOP Digital

Tags: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