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노스 파라마타 맥도날드 터에 아파트 350채 건립 추진

Date: 
Saturday, 11 January, 2020 - 20:42

시드니 노스 파라마타 상권의 요충지에 자리 잡고 있지만 ‘흉물’로 전락한 맥도날드 매장 일대가 주상복합형 고층 아파트로 재개발될 것으로 보인다.

맥도날드와 호주의 대표적 개발기업 ‘스톡랜드’는 현 맥도날드 매장과 주변 일대의 폐허 건물 모두를 철거한 후 이곳의 1565 평방미터의 부지에 350채의 아파트를 건립하는 건축 허가 신청서를 파라마타 카운슬에 제출했다.

도시 재개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카운슬에 제출된 해당 신청서에 따르면 신축 31층의 고층 아파트에는 1, 2, 3베드룸의 아파트 350채가 들어서며, 건물의 1, 2층에는 현대식 맥도날드 매장이 들어선다.

 해당 부지는 파라마타의 처치 스트리트(Church St)와 빅토리아 로드(Victoria Rd)의 코너에 자리 잡고 있다.

새로이 들어서는 맥도날드는 두 개 층의 좌식 레스토랑 스타일로 변모하며 어린이 놀이터와 맥카페와 더불어 양 차선 드라이브스루를 구비한다.  

맥도날드와 스톡랜드는 지난 2018년 8월 처음 재개발 프로젝트 신청서를 파라마타 카운슬에 제출했고 3개월 후에 일부 수정안을 보완한 바 있다.

이번에 최종 프로젝트가 제출됨에 따라 파라마타 카운슬의 시의원들과 담당 책임자들은 심의 절차를 밟게 된다.

파라마타 카운슬의 피에르 에스버 시의원은 지역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해당 부지의 재개발은 지역 주민들의 숙원사업이다”면서 “반드시 필요한 재개발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파라마타의 관문의 흉물은 하루속히 새 단장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스톡랜드의 마크 스타인하트 최고경영자는 “이번 재개발 프로젝트는 (최근 새 단장된) 뱅크웨스트 스타디움과 2023년 완공 예정인 파라마타 경전철과 연계될 것”이라는 점에 방점을 뒀다.

현재 공사 중인 파라마타 경전철은 웨스트미드-파라마타-칼링포드를 연결하게 된다.

 

©TOP Digital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