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베테랑 투자자 마크 모비우스, 경기 침체 대비해 비트코인 구매 고려

한때 비트코인을 ‘사실상 사기(real fraud)’라고 불렀던 월가의 베테랑 투자자 마크 모비우스(Mark Mobius)는 경기 침체 전망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비트코인에 대한 비판적 견해를 뒤집었다.

모비우스 케피탈 파트너스(Mobius Capital Partners)의 설립자인 모비우스(Mobius)는 인터뷰에서 세계 경제에 대한 연방준비은행의 입장을 볼 때 위험 회피 수단으로 비트코인을 살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만약 비트코인이 상승세를 지속한다면, 비트코인을 매입할 것을 심각하게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암호화폐 전문 뉴스 채널 뉴스BTC 보도에 따르면, 모비우스(Mark Mobius)는 그동안의 비트코인에 대한 비판적인 입장을 선회하는 발언을 했다. 그는 이런 입장을 바꾸어 “비트코인이 계속 성장한다면 나는 아마도 구매자가 되어 이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입장을 밝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세계 각국의 법정통화도 사람들의 믿음 때문에 기능을 유지한다며 비트코인에 대한 구매자들의 신뢰가 중요함을 언급했다. 이와 함께 모비우스(Mobius)는 비트코인의 실제 가치에 대해 입장을 밝히기가 어려움을 인정하며 비트코인의 적정한 가치를 평가하기가 사실상 어렵다는 점을 인정했다.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비트코인은 증가하는 채택과 인프라의 확장으로 가격은 상승해 왔다. 12개월 만에 2만 달러에서 3,126달러로 폭락한 후 비트코인은 275% 이상 반등하며 13,868달러로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다.

최근 그는 “전세계 사람들 사이에서는 분명히 돈을 빠르고 안전하게 송금할 수 있는 그런 욕구가 있기 때문에 암호화폐는 살아있을 거라고 믿게 됐다”고 말하며 기존의 입장변화가 감지됐다.

 

Tags: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