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호주, 이민자 노인 지원 확대 위한 ‘특별 비자’ 도입

호주정부가 해외의 노인 케어 전문인들의 호주 취업 문호를 확대한다.

연방정부는 다양한 문화적 배경의 노인들을 돌보는 노인복지제공기관들의  해외전문인력 고용을 지원하기 위해 ‘특별 비자’ 도입 방안을 발표했다.

데이비드 콜먼 이민 시민권 다문화부 장관은 “특별 비자 도입을  통해 노인 복지 시설들이 개별 비자 방식을 이용해 지역사회 노인들의 요구에 맞는 전문 인력을 고용할 수 있게  된다”라고 강조했다.

개별 비자 방식이란 노인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들이 기업별 노동 협약을 통해 임시 해외 전문 기술 인력난 비자(TSS) 혹은 고용주 지명 이민 비자(ENS)를 통한 해외 인력을 고용하는 방안이다.

해외 노인 케어 전문가 비자는 해당 전문 기술 인력을 국내에서 충원할 수 없고, 일반 취업 비자 프로그램도 이용할 수 없다는 것을 입증하는 경우에만 적용이 된다.

이번에 발표된 ‘특별 비자’ 도입 방안에 따라 ‘부족 직업군 리스트’에 포함되지 않아 활용할 수 없었던 해당 분야의 해외 인력을 노인 복지 제공 기관들이 새롭게 조달할 수 있게될 전망이다.

 

©TOP Digital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