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캔터베리 병원 24일 오픈데이 열어

캔터베리 병원(Canterbury Hospital)이 24일 오픈 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병원 투어 등을 통해 병원을 둘러볼 수 있는 기회뿐 아니라 병원 의사들을 만날 기회도 주어진다. 또 플라멩고·에디오피아 댄스 등 다양한 행사들이 함께 열려 ‘오픈 데이’를 기념한다.

테레사 앤더슨(Teresa Anderson AM) 시드니지역건강지구 대표는 “공동체가 자랑스러워 하는 병원의 다양한 면들을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병원측은 건강한 식습관과 운동법은 물론 병원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에 대해 자유롭게 질문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캔터베리 병원은 응급종합병원으로 1929년부터 지역 사회에 높은 수준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다. 병원 캠퍼스에는 지역 보건소와 육아종합지역센터, 약물중독치료센터 및 근무시간 외 진료서비스 등이 제공된다.

캔터베리는 문화적, 사회적 다양성이 풍부한 지역으로 22만여 명의 주민들 중 65%가 집에서 영어 외의 언어를 사용하고 있다.  

병원 투어는 영어, 광동어, 북경어, 벵골어, 아랍어 등 5개의 언어로 진행된다. 공연 및 투어 일정은 웹사이트(www.slhd.nsw.gov.au/SydneyConnect)에서 확인할 수 있다.

Tags: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