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제 23회 세계한국어웅변호주대표 선발대회 성황리에 마쳐

평창동계올림픽, 4.27 남북정상회담 등 한반도 평화 분위기 물씬

김예나양 대상 수상, ‘신호등’ 통해 남북관계 독창적으로 풀어내

제 23회 ‘세계한국어웅변호주대표 선발대회’가 7일 스트라스필드 사우스 퍼블릭 스쿨에서 34명의 학생들을 포함해 약 150명의 청중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적으로 치러졌다.

이날 대회에선 북한의 참가로 평화 올림픽으로 각인된 ‘평창동계올림픽’을 비롯해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국무위원장의 4.27 남북정상회담 등 최근 조성된 한반도의 평화 분위기가 학생들에게도 한반도 통일에 대해 더 구체적인 생각을 할 수 있도록 발판이 돼 남북관계와 관련된 다양한 의견들이 쏟아졌다. 참가한 학생들은 평창동계올림픽, 남북정상회담을 지켜보면서 느낀 감정들을 한반도의 미래와 연결시키며 설득력있게 자신의 주장들을 풀어내 청중들의 큰 박수를 이끌어 냈다.

이날 대회는 유초등부, 외국인부, 중고등부, 단체부 등으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올해부터 단체부가 새로 도입됐다.

그 어느 때보다 열띤 경합을 벌인 끝에 대상은 남북한의 관계를 신호등에 견줘 지켜야 할 것들을 소개하며 남북한의 괴리감을 해소하는 방법으로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펼쳐낸 김예나(세인트마사프라이머리스쿨 5학년)양이 받았으며, 대회장상은 남북한의 관계를 가지치기로 비유하며 우리가 해야 할 일을 적극적으로 강조한 통일나무꾼들 팀(안혜영 하코트퍼블릭스쿨 5학년, 김예나 세인트마사프라이머리스쿨 5학년, 다니엘리 윈스톤헤이츠퍼블릭스쿨 4학년)이 수상했다. 대상을 받은 김예나 양은 올해 8월에 캄보디아에서 열리는 세계대회 본선에 호주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다음은 수상자 명단.

대상

김예나(세인트마사프라이머리스쿨 5학년)

대회장상         

통일나무꾼팀(안혜영 하코트퍼블릭스쿨 5학년, 김예나 세인트마사프라이머리스쿨 5학년, 다니엘리 윈스톤헤이츠퍼블릭스쿨 4학년)

최우수상

김정현(스트라스필드사우스퍼블릭 2학년)

조지은(페넌트힐스하이스쿨 8학년)

다니엘  리(윈스톤헤이츠퍼블릭스쿨 4학년)

우수상

이유찬(린필드한국학교 6학년)

이윤재(라이드세컨더리컬리지 7학년)

아너샤 오자(버우드걸스하이스쿨 12학년)

단체우수상

징검다리팀 [천주교한글학교: 최예원, 우한결(5학년), 박중근(4학년), 박소정(3학년)]

장려상

김민지(엔필드퍼블릭스쿨 4학년)

최지우(스트라스필드걸스하이스쿨 9학년)

이예원(어번걸스하이스쿨 9학년)

니키 스타몰러스(버우드걸스하이스쿨 11학년)

임다인(린필드한국학교 3학년)

 

video input: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