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현장스케치] "통일 골든벨을 울려라" 호주 예선 대회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호주협의회(회장 형주백)가 주최하는 ‘2018 민주평통 통일골든벨’ 행사가 26일 스트라스필드에 위치한 라트비안 극장에서 열렸다.

 

민주평통 호주협의회 청년위원이 전체 진행을 맡아 열린 이번 대회에서는 1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했으며 호주협의외 자문위원과 학부모, 주요 인사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왼쪽부터) 형주백 호주협의회 회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윤상수 주시드니총영사,  이숙진 민주평통 아세아부의장의 축사가 이어졌다.

 

 

한인 11학년 학생들로 구성된 M.Y 댄스팀이 행사의 시작을 알렸으며, 축하공연으로는 2부 시작 전 다양한 문화적 배경을 가진 학생들로 구성된 하모니 팀(사진 아래)이 K팝을 선보여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통일골든벨 호주예선대회는 특별했다. 한인부모가 아닌 다양한 배경을 가진 학생들이 대거 참석한것. 특히 엘리스 한(Alice Han , 사진 오른쪽)학생이 최근 북미회담이 열리는 장소로 언급됐던 곳은 어디인가라는 질문에 ‘싱가폴
’ 정답을 맞춰 제마이홀딩스그룹이 후원한 상품을 획득했으며, 니키 스테몰러스(Nicki Stamoulos)학생은 평양냉면을 맞춰 상품을 받기도 했다. 당일  캔버라에서 거주 중인 11학년인 이사벨라 배(Isabella Bae) 양과 이사벨 김(Isabelle Kim) 학생은 골든벨 도전을 위해서 시드니에까지 와서 참석했다.   

 

한국역사와 통일 관련 문제 OX퀴즈, 4지선답 , 단답형 문제 등 70개 문항이 난이도별로 출제됐다. 정답률이 높아 최후의 1인을 가리기 위한 문제가 부족해 즉흥에서 출제했을 정도였다.

 

 

치열한 접전 끝에 대상은 이다은(11학년)학생이 차지했으며, 한국 통일골든벨 결선 진출권을 획득했다. 부상으로 왕복항공권과 3박4일 행사기간동안 숙박을 제공받는다. 대상 수상을 수상한 이다은 학생(사진 오른쪽 두번째)이 (왼쪽부터) 이숙진 아세안 부의장, 윤상수 총영사, 형주백 호주협의회 회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Tags: 
video input: 

관련 기사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