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WA 농가 총기 난사 사건 발생…일가족 7명 피살

서부호주주 마가렛 강 인근의 오스밍턴 마을의 농가 주택에서 어린이 4명을 포함한 일가족 7명이 총탄에 맞아 숨지는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지역사회 전체가 충격에 휩싸였다.

경찰은 “할아버지가 자신의 아내와 딸 그리고 네 손자 모두를 사살한 후 자신에게도 총탄을 쏴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사건이 발생한 농가 주택에서는 노부부와 딸 그리고 딸의 네 자녀 등 3세대가 함께 거주해왔다.

국내 언론들은 1996년 4월 28일 발생한 타스마니아 포트 아서 총기난사 사건이후 국내적으로 최악의 총기 사건이라고 언급했다.

11일 오전 5시 15분 경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했고, 사건 현장에서 어린이 4명과 어른 3명의 시신을 발견했다.  네 자녀는 막내가 8살 장남이 13살 어린이로 확인됐다.  

주택에서는 2정의 총기류가 발견됐으며 사망자들은 총상을 입은 상태였다.  

성인 2명의 시신은 집 밖에서 발견됐고, 다른 다섯 구의 시신은 주택 안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신고한 남성이 가족을 몰살한 범인으로 추정하고 있다.

인근 주민들에 따르면 오전 5시 직전 총격 소리가 울려 퍼졌다.

 

사진= (AAP Image/Richard Wainwright) 사건 현장에서 경찰 감식반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TOP Digital

 

Tags: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