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울워스, 6월 20일부터 일회용 비닐봉지 제공 중단

호주 최대 규모의 슈퍼마켓 체인 ‘울워스’가 당초 계획보다 열흘 앞당긴 올해 6월 20일부터 일회용 무료 비닐봉지 제공을 전면 중단한다.

울워스 슈퍼마켓의 계열사인 BWS, 메트로, 울워스 주유소 등에서도 같은 날부터 비닐봉지가 제공되지 않는다.

타즈마니아, 남부 호주, ACT, 노던 테리토리의 경우 주 혹은 테러토리 정부 차원에서 일회용 비닐봉지 사용이 법으로 금지된 상태다.

전국에 산재한 울워스 슈퍼마켓에서는 매년 약 32억 장의 비닐 봉지를 배포해온 것으로 추산된다.

비닐 봉지 제공이 전면 중단됨에 따라 슈퍼 고객들은 자신의 장바구니를 들고 오거나 재활용이 가능한 쇼핑백을 구입해야 한다.

울워스는 6월 20일부터 일회용 비닐봉지의 제공을 전면 중단하기에 앞서 4월 4일부터 NSW, 빅토리아, 퀸슬랜드, 서부 호주 주 내 12개 매장을 중심으로 시험적으로 중단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대상 12개 매장은NSW 주의 마라용, 그린웨이 빌리지, 두랄, 멀룸빔비, 빅토리아 주의 윈덤 베일, 테일러스 레이크, 투락, 퀸슬랜드 주의 모스만, 누사 시빅, 서부 호주 주의 싱글톤, 사우스 프리맨틀, 코슬로 지역에 소재하고 있다.

울워스의 브래드 반두치 대표는 “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위해서 열심히 노력해 왔다”라며 “이번 조치는 고객과 직원들에게 미치는 큰 변화로 원활한 전환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울워스와 경쟁 업체인 코올스는 지난해 7월 호주에서 일회용 비닐봉지 사용을 없애는 운동에 동참하겠다고 선언했으며, 올해 6월 30일을 기해 일회용 비닐봉지 제공을 중단할 계획이다.

©TOP Digital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