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gn Up For Subscribe

Register your email address to receive our weekly e-letter and social media updates to your email.

이레터 무료 구독신청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함께 배워요

NSW랭귀지스쿨 언어체험학습공간 ‘하나센터’ 개원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배울 수 있는 공간인 하나센터(Hana Centre)’가 주정부가 운영하는 NSW랭귀지스쿨에 둥지를 텄다.

4일 열린 개원식에서 힐러리 휴즈 NSW랭귀지스쿨 교장은 “호주 교장단 한국 방문에서 아이디어를 얻었다. 교내 특성화된 공간에서 레스토랑, 병원 등 상황 별로 영어를 배우는 게 굉장히 흥미로웠다”면서 “케이팝, 케이 드라마 등 한류 영향으로 NSW주에서 많은 학생들이 한국어를 배우고 있다”며 언어와 문화를 함께 배울 수 있는 하나센터가 출발점이다. 다른 언어의 교육 프로그램에도 좋은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어를 포함해 12개 언어 교육 과정과 ESL(영어과정)을 운영 중인 외국어원격교육기관인 NSW 랭귀지 스쿨 학교에서 하나센터는 첫 언어 체험 학습 공간이다. 하나센터처럼 체험 학습 공간으로 언어를 배울 수 있는 곳은 키라위에 위치한 단케 센터(일본어)가 있다.

현재 NSW랭귀지스쿨에서 한국어를 배우고 있는 학생은 약 150명. 하나센터는 교내 학생들뿐 아니라 NSW주 전체 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프로그램과 관련해 최희정 NSW랭귀지스쿨 교사는 “NSW주 언어 교과 과정의 범위 내에서 찾아오는 학생들의 수준과 요구에 맞춰 전통놀이, 케이팝, 만들기 등을 통해 한국 문화 워크숍과 함께 한국어 워크숍을 진행할 계획”이라며 “한국어 교육이 확대되는, 한 걸음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개원식에는 릴라 물라직 NSW교육부 중등교육국장, 강수환 시드니한국교육원장, 안신영 주시드니한국문화원장, 박덕수 시드니대 교수, 한국어 채택 학교 교장 및 한국어 교사 등이 참석해 ‘하나 센터’의 개원을 함께 축하했다.

하나 센터 한쪽 공간에는 한국 문화와 관련한 소품들이 전시 돼 있어 한눈으로 한국 문화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내년 7월 NSW랭귀지스쿨이 피터샴으로 이전될 예정이어서 향후 하나 센터에는 케이 팝 댄스 등 다채로운 수업을 위한 공간도 마련될 예정이다.

하나 센터와 관련한 자세한 정보는 NSW랭귀지스쿨 웹사이트(www.nswschoollang.schools.nsw.edu.au)를 참조하면 된다.

(4일 교내에서 열린 ‘하나센터’개원식에서 힐러리 휴즈 NSW랭귀지스쿨 교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돌잡이 세트 모습.)

(하나센터 내부 모습.)

(4일 NSW랭귀지스쿨에서 열린 ‘하나센터’개원식에서 참석자들이 단체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맨 왼쪽부터 강수환 시드니한국교육원장, 김유철·황나혜 한국어교사, 힐러리 휴즈 교장, 최희정 한국어 교사, 안신영 주시드니한국문화원장, 황가나·배예은 한국어 교사.)

 

©TOP Digital

Tags: 

관련 기사

clearblockeleven

clearblockeleven